눈을 즐겁게 하는 '섹시 밸리덴스' 동영상

 

 

한국을 대표하는 세계인의 축제

´2008 안성 남사당 바우덕이 축제´가 ‘바람결에 스치는 바우덕이의 미소’라는 주제로 10월 2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7일까지 5일 동안 안성천변 공원 일대에서 열렸다. 축제기간 동안 20개 이상의 공연단이 함께 참여하였고 그 중에서 밸리댄스 전문 공연팀 ‘SU밸리댄스공연단’의 공연은 시민들에게 단연 인기였다.

이형철 동아닷컴 객원기자 press56@donga.com

 

 

 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